조회 수 4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힘이 들수록 웃고 삽시다*


                  이 땅에 존재하는 모든 만물 중에  
                  사람만 웃고 살아간다. 

                  웃음은 곧 행복을 표현하는 방법이다. 
                  요즘 사람들은 웃음이 부족하다고 한다. 

                  그러나 좀더 넉넉한 마음을 가지고 
                  힘차게 웃을 수 있다면 모든일에도 
                  능률이 오를 것이다. 

                  유쾌한 웃음은 어느 나라를 막론하고 
                  건강과 행복의 상징이라고 한다. 

                  여섯 살난 아이는 하루에 삼백 번 웃고 
                  정상적인 성인은 하루에 
                  겨우 열일곱 번 웃는다고 한다. 

                  바로체면을 
                  차리려고 하기 때문이다. 

                  유쾌한 웃음은 우리를 행복하게 만든다. 
                  웃음은 좋은 화장이다. 

                  웃음보다 우리의 얼굴 모습을 
                  밝게 해주는 화장품은 없다. 

                  그리고 웃음은 생리적으로도 
                  피를 잘 순화시켜주니 소화도 잘되고 
                  혈액순환도 물론 잘된다. 

                  우리의 삶은 짧고도 짧다. 
                  웃을 수 있는 여유가 있는 사람이 
                  행복한 사람이다. 

                  남에게 웃음을 주는 사람은 
                  자신은 물론 남도 행복하게 해주는 사람이다. 

                  신나게 웃을 수 있는 일들이 
                  많이 있으면 더욱 좋을 것이다. 

                  하지만 스스로 만들어가는 것이 중요하다...*^^* 

                  [좋은글 중에서]

 

 

Russian Red - Everyday Everynight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 시와 감각 종이접기 Gana 2018.03.27 58
26 시와 감각 백범 김구선생님의 교훈 Gana 2016.09.02 153
25 시와 감각 진정한 사랑 Gana 2016.08.30 70
24 시와 감각 힘이 들수록 웃고 삽시다 Gana 2016.08.30 27
23 시와 감각 좋은 인간관계를 맺는 7가지 습관 Gana 2016.08.30 44
22 시와 감각 멋진 사람이 되기위한 10가지 Gana 2016.08.30 52
21 시와 감각 세상살이 Gana 2016.08.26 30
20 시와 감각 때로는 멀리, 때로는 가까이 Gana 2016.08.26 35
19 시와 감각 그래서 사람이란다 Gana 2016.08.26 58
18 시와 감각 연꽃의 꽃말과 이미지 Gana 2016.08.26 1300
17 시와 감각 일 잘하는 직원의 비결은 ‘아침 시간’ Gana 2016.08.26 94
16 시와 감각 왜 나는 너를 사랑하는가 Gana 2016.08.26 94
15 시와 감각 결혼은 이런 남자랑 해라 Gana 2016.08.26 1340
14 시와 감각 어린왕자 중에서 Gana 2016.08.26 70
13 시와 감각 사랑의 정의 Gana 2016.08.26 88
» 시와 감각 힘이 들수록 웃고 삽시다 Gana 2016.08.26 41
11 시와 감각 자신과 연애하듯 삶을 살아라! Gana 2016.08.25 48
10 시와 감각 어머니와 나무 Gana 2016.08.25 28
9 시와 감각 - good bye - Gana 2016.07.28 39
8 시와 감각 겨울 Gana 2016.07.28 21
Board Pagination Prev 1 ... 2 Next
/ 2